뇌세척님, 계원필경Mk-2™님, oldman님, Ladenijoa님, Curtis님, 월광토끼님께 테스트&바톤

초록불님 이준님 위장효과님 홍차도둑님 샛별님 소시민님께

히엘님께 『무쿠로님』으로 받아왔습니다^//^ 넘겨주셔서 감사해요!
* 아카유키님께 『승리의 무쿠츠나』로 받아왔습니당..U///U..무, 무쿠츠나!
* 톳씨님께 「히바히바」로 받아왔습니다 ' ㅅ' 힙힙이라니 ; ㅅ;!!
* 히나레치한테 「이리에 쇼이치」로 받아왔습니다! ㅋㅋㅋㅋㅋ 쇼쨩 최모토 어쩔]
* 쇼이치한테 [픽쳐보컬즈]로 받아왔습니다~ㅅ~ 우워어어워<<
* 구미호님께 [란지에(정확하게는 스스로 아무거나)]로 받아왔습니다!
* 로아동생에게[강철의 연금술사-에드워드 엘릭]으로 받아왔습니다!!!!!
* 흑월친동생..한테『캐숑선배』로 받아왔습니다(....)뭐야 임마는?..
* 적묘에게 리버씨로 받아왔습니다-♥ 리버웬햄씨는 저의 영원한 낭군님-♡ 덧붙여 적묘땡스!
* 유현님에게 『역전재판』으로 받아왔습니다. 아... 절 적어 주셨으니 해야겠죠?
* 쿠마리님께 『블로그』로 받았습니다~~간만의 바톤이네요
* 루벨릭님께 『예쁜 눈 그리는 법』으로 받아왔습니다^0^
* 애이불비님과 아이엔님께 『나루미츠』와 『원고』로 받아왔습니다.
* 어니언님께 『고도』로 받았지요ㅜㅜ// 즐겁게 작성했어요, 감사합니다!
* 곰비님께 『역전재판』으로 받아왔습니다. 오랜만의 문답이네요^^
* 가와님께 『정글고』와 『305호』, 두 개로 받아왔습니다. 황송하군요. -//-
* 카몬님께 『모리카와 토시유키』혹은『건담 더블오』로 받아왔습니다. 감사합니다^0^
* 세나케인님에게서『란지에 로젠크란츠』로 받아왔습니당. 움메?
* 제이님께 『코스어』로 받아왔습니다
* 은령님께『너구리,사진』으로 받아왔습니다.
* 마타오님께『코스어』로 받아왔습니다.
* 류님께 『란지에』로 받아왔습니다! 란지에★라니 땡큐땡큐'▽'//
* 란란루 별명없음님께 『타블렛,그림』으로 받아왔습니다. 별명님 사랑해♡
* 하늘양에게 『시아』로 받아왔습니다. 할거 없었구나, 하늘양 ㅠ..
* 시아에게 『코스』로 받아왔어요. 뭐야 ㅋㅋㅋ 나 하면 코스가 생각나는거야 ?! ㅋㅋ
* 엘데누나한테 『소녀시대』로 받아왔는데... 역시 나 하면 소시임? ㅋㅋㅋㅋ
* 하흑천한테 『리본』으로 받아왔습니다.ㅋㅋㅋㅋㅋㅋㅋ역시난리본인가
* 키베리 언니한테서 『곰』 으로 받아왔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
* 유하한테서 『태민』으로 받아왔는데 유하넌 천재야
* 렌한테 『가히리』로 받아왓슴다 ㅋㅋㅋ 가히리 좋구먼~
* 츠루씨께 『무크히바~』로 받아왔습니다!!!! 무크히바 하악하악 v///v
* 이즈님께 『고쿠데라』로 받아왔습니다!ㅠㅠ고...고쿠...데데데데라/두근두근ㅎㅎ
* 미유키한테 『케이온』으로 받아왔습니다! 흐음..
* 타고오빠가 『합기도』로 넘겨줬는데 뭔가 이상해요 ㅋㅋㅋㅋㅋ
* 나애가 『수능』으로 넘겨줬.................야!!!
* 문라이트,오니힌퐈야,멍멍콩이 『코스프레,퐈야,여장』으로 줬네여 슈ㅣ발 왜 세명이야
* 온새미로 님이 『메이드복』으로 줬슴 - 이건 뭔드립이야;;; ㅋㅋㅋ
* 뉴폰 님이 『동프캐릭터』로 주셨네요.
* 유월언니가 『알바』로 줬뜸... - 앍!!!!!!!!!!!!!!!!!!!!!!!!!!!!!!!!
* 미야 마망께서 『경단토끼』 로 주셨어요우 > 3<)
* ♬십육분음표 벚꽃님께서 『영화』로 주셨는데 어째서!? :D
* 도리님께서 『고양이』로 주셨....습니다만 역시 그런가요 =ㅁ=;;
* 페리님께서 『피규어』로 주셨습니다;; 이제 이글루에 오덕관련포스팅은 자제하려고했는데....
* 물빛고양이님께서 『데이트』로 주셨습니다. 흑흑 느닷없이 포스팅하네요(..
* 홍여랑 님, 『날씨』, 좀 더 알고 싶은 마음과 함께 바톤을 받았습니다=D
* 소년 아 님, 『동화』, 의외지만 열심히~!!!
* 슈타인호프님, 『소녀시대』, 이거 이렇게 하는 거 맞음?
* 정호찬님께서 『이덕일』로, 왠지 이걸로 받을 거 같은 예감이 들더라니....
* 을파소님께서 『페르시아』로... 으음... 페르시아라.
* 아빠늑대님께서 『책』으로 주셨습니다. 바톤은 이번으로 두번째이군요.

1. 최근에 생각하는『책』

강준만 교수의 저서 <한국 근대사 산책> 구한말편을 이번달 내로 다 읽어야겠다는 생각

읽은 책이 늘어날수록 소장하고 싶은 책은 늘어나지만 총알이 부족하다는데에서 오는 슬픔

최근에 너무 해외소설에만 편중된것 같아서 국내소설에도 다시 관심을 기울어야겠다는 생각 

언젠가는 한번 소설을 써보고 싶지만 현실은 시궁창이라는데에서 오는 슬픔(...)

2. 이런 『책』엔 감동!!

이전까지는 알지 못했던 새로운 사실을 알려줄때

이런 삶과 생각도 있다는 것을 보여줄때

아름답거나 몽환적인 분위기를 내는 배경을 제시할때

3. 직감적으로 『책』

지식과 지혜와 희노애락의 보고

4. 좋아하는 『책』

주로 역사나 정치사회분야의 비문학 도서와 소설을 읽는 편

역사쪽은 <대항해시대>,<총,균,쇠>

정치사회 쪽은 많이 읽어보지 못해서 그런지 딱히 집을만한 좋아하는 책은 없음

소설쪽은 <해저 2만리>, <신비의 섬>, <당신들의 천국>, <난장이가 쏘아 올린 작은 공>,

<삼국지>, <수호전>, <은하영웅전설>, <파리대왕>, <호밀밭의 파수꾼>, <동물농장> 

그리고 만화지만 <페르세폴리스>

5. 이런 『책』는 싫어!

오타와 오역으로 가득한 책

지나치게 편향된 주장을 전개하기 위해 무리한 논리를 펼치거나 팩트를 무시한 책

다행히 이런 책들은 거의 만나보지 못했다.

6. 다음 넘겨줄 6명(『』정하고)

뇌세척님께 『84부작 삼국지』

계원필경Mk-2™님께 『밀리터리』

oldman님께 『중국사』

Ladenijoa님께 『국제정치』

Curtis님께 『모에MB』

월광토끼님께 『PC 게임』

덧글

  • 아빠늑대 2009/08/12 19:37 # 답글

    감사합니다 ^^

    대항해시대는 사놓고 아직 다 보지를 못했네요... 보다가 말고 난데없이 페르시아 이야기를 쓴다고 거기 책들을 뒤지다 보니 엉뚱하게 비싼 돈주고 산 책들을 방치해 둬 버리게 되었어요. 아... 재미없는건 아닌데... ㅠ.ㅠ
  • 소시민 2009/08/13 18:36 #

    페르시아 이야기를 마친뒤 천천히 읽어보시면 되겠네요 ^^
  • 뇌세척 2009/08/13 18:02 # 답글

    은하영웅전설은 우주판 삼국지라는 말을 들어서 재미있겠다 싶었는데 이번 기회에 읽어봐야겠습니다.
    결국 전 삼국지의 범주를 벗어나지 못하는군요(...)
  • 소시민 2009/08/13 18:37 #

    네 재미있습니다. 단 절판되었기 때문에 구입이 극히 어려워 도서관에서 대출하실수 밖에 없을듯 합니다.
댓글 입력 영역



메모장